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기저질환 없는 30대 청년, 화이자 맞고 12일 만에 숨져

by 머니일보 2021. 9. 14.

광주에서 기저질환이 없는 30대 청년이 화이자 백신을 맞고 돌연 숨져 보건 당국이 역학조사에 나섰습니다.

 

 

13일 광주 광산구보건소에 따르면 코로나19 예방접종 후 이상 반응을 보인 30대 중반 A 씨가 어제(12일) 오후 대학병원에서 사망 판정을 받았습니다.

 

 

A 씨는 지난달 30일 화이자 백신을 1차 접종하고 나서 건강 이상 반응을 호소했습니다. 그는 접종 이튿날 집 근처 종합병원을 찾았고, 의료진은 별다른 문제를 발견하지 못해 귀가를 권유했습니다. A 씨는 평소 앓던 질환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그 다음 날에도 증상이 호전되지 않자 A 씨는 해당 병원을 다시 방문해 대학병원으로 이송됐습니다.

 

 

대학병원에서 급성심근경색 판정을 받은 A 씨는 중환자실로 옮겨졌고 2주 동안 치료를 받았으나 건강을 회복하지 못하고 사망했습니다.

 


보건 당국은 백신 접종과 A 씨 사망의 인과 관계 여부를 파악 중입니다.

 

댓글0